즐겨찾기+ 최종편집:2023-11-22 오전 11:20:55
회원가입기사쓰기전체기사보기
뉴스 > 생활문화 일반

대구가톨릭대학교병원 `신생아. 영아 범죄의 현주소! 어떻게 대처할 것인가?` 특별세미나 개최


이재영 기자 / youngl5566@naver.com입력 : 2023년 11월 06일
↑↑ 포스터
ⓒ CBN뉴스 - 대구
[cbn뉴스=이재영 기자] ‘신생아‧영아 범죄의 현주소, 어떻게 대처할 것인가?’ ‘신생아‧영아 범죄의 현주소, 어떻게 대처할 것인가?’ 특별세미나가 오는 18일(토) 오전 9시 30분부터 12시 30분까지 대구 시민들을 대상으로 대구가톨릭대학교병원 데레사관 3층 데레사홀에서 개최된다.

대구가톨릭대학교병원과 산하 신생아집중치료지역센터가 주최하고 대구가톨릭대학교병원 및 대한신생아학회 대구‧경북지회가 후원하는 본 세미나는 신생아를 상대로 한 학대와 매매 그리고 살해까지 다양하게 발생되는 사건들에 대해 어떻게 하면 우리 아기들이 더 안전하게 살아갈 수 있을지에 관한 현장의 생생한 목소리 청취와 전문가들의 넓은 식견을 통해 해법을 찾아가고자 마련됐다.

세미나 프로그램은 크게 2부로 나뉜다.

1부는 대한신생아학회 대구‧경북지회장 김천수 교수가 좌장을 맡는다. 연자로 ▲대구가톨릭대학교병원 정지은 교수(신생아‧영아 살해와 매매, 학대의 증례보고) ▲경북대학교 법학전문대학원 신봉기 교수(신생아‧영아 관련 범죄의 형량은 이대로 좋은가) ▲경기대학교 이수정 교수(과연 누가 신생아‧영아 학대자가 되는가?)가 참여해 각각 발표한다.

2부에서는 김은정 대구시 아동복지심의부위원장(김은정소아청소년과의원장)이 좌장을 맡게된다. 연자로는 ▲일산차병원 김민희 교수(신생아‧영아 학대 예방을 위해 우리가 해야 할 것) ▲경북북부 아동보호전문기관 박정환 관장(아동학대는 머고, 아동학대 범죄는 머꼬(아동의 권리가 상실되어 가는 아동학대 현장))이 나서 각각 발표를 진행한다.

본 세미나를 준비한 대구가톨릭대학교병원 신생아집중치료지역센터장 정지은 교수는 “이번 세미나를 계기로 연약하고 보호받아야 할 존재인 신생아가 더욱 안전하고 건강하게 자랄 수 있게 사회 구성원 모두가 관심을 가져 주셨으면 좋겠습니다.”라고 전했다.
이재영 기자 / youngl5566@naver.com입력 : 2023년 11월 06일
- Copyrights ⓒCBN뉴스 - 대구.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
트위터페이스북밴드카카오스토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