즐겨찾기+ 최종편집:2023-05-18 오후 02:57:58
회원가입기사쓰기전체기사보기
뉴스 > 생활문화 일반

대구가톨릭대학교병원, 2023년 한국뇌졸중등록사업 최우수병원 선정

- ‘한국인의 뇌졸중의 특성과 치료에 대한 세부적 진료지침 제공하는데 보탬 되도록 노력' -
이재영 기자 / youngl5566@naver.com입력 : 2023년 05월 02일
↑↑ 대구가톨릭대학교병원 전경
ⓒ CBN뉴스 - 대구
[cbn뉴스=이재영 기자] 대구가톨릭대학교병원은 지난달 21일(금) 그랜드 하얏트 서울에서 개최된 2023년 대한뇌졸중학회 춘계학술대회에서 ‘뇌졸중등록사업 최우수병원’으로 선정되었다고 2일(화) 밝혔다.

대한뇌졸중학회가 주관하는 뇌졸중등록사업은 한국 뇌졸중 환자의 데이터를 수집하여 뇌졸중 진료의 질을 모니터링하고 개선하는 사업으로 2001년 시작되어 지금까지 뇌졸중 치료에 대한 방대한 자료가 축적되어 있다.

대구가톨릭대학교병원은 2011년부터 교수, 전공의, 전담간호사, 연구간호사들이 자체 치료자료 수집을 시작했으며, 2015년 본격적으로 한국뇌졸중등록사업에 합류하여 8천여건의 뇌졸중 치료 자료를 수집‧분석했다. 이러한 자료는 한국인의 뇌졸중 치료 전반에 대한 연구에 크게 기여하고 있다.

이에 대하여 대한뇌졸중학회는 뇌졸중 치료 발전에 대한 헌신과 뇌졸중등록사업에 적극적으로 참여하여 뇌졸중 진료체계 발전에 선도적으로 기여한 대구가톨릭대학교병원에 ‘뇌졸중등록사업 최우수병원’ 상을 수여했다.

대구가톨릭대학교병원 뇌졸중센터 도진국 교수는 “뇌졸중 치료에 관한 헌신적인 자료 수집으로 본원이 최우수병원으로 선정된 것을 영광으로 생각한다.”며 “한국인의 뇌졸중의 특성과 치료에 대한 세부적인 진료지침을 제공하는데 보탬이 되도록 지속적인 노력을 다하겠다.”고 소감을 전했다.

한편, 대구가톨릭대학교병원은 건강보험심사평가원 급성기 뇌졸중 적정성 평가에서 꾸준히 1등급을 기록하고 있으며, 대한뇌졸중학회의 재관류 치료 뇌졸중센터 인증을 지속적으로 유지하고 있다.
이재영 기자 / youngl5566@naver.com입력 : 2023년 05월 02일
- Copyrights ⓒCBN뉴스 - 대구.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
트위터페이스북밴드카카오스토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