즐겨찾기+ 최종편집:2020-03-31 오전 10:51:12
회원가입기사쓰기전체기사보기
뉴스 > 사회일반

대구가톨릭대병원, 보건복지부.대구광역시 코로나19 ‘중증응급진료센터’ 지정


이재영 기자 / youngl5566@naver.com입력 : 2020년 03월 16일
↑↑ 대구가톨릭대병원
ⓒ CBN뉴스 - 대구
[cbn뉴스=이재영 기자] 대구가톨릭대병원은 보건복지부와 대구광역시로부터 코로나19 ‘중증응급진료센터’로 지정되어 지난 12일(목) 운영을 시작했다.

대구가톨릭대병원은 코로나19 증상(발열, 호흡기증상 등)이 있는 중증응급환자에 대해 신속한 응급치료와 관리를 수행하고자 응급실 진입 전 ▲사전환자분류소 ▲격리진료구역 ▲격리음압병상 등에서 중증도 감염 여부를 분류하여 별도의 ‘격리진료공간’ 에서 응급처치를 할 수 있도록 했다.

병원 측에 따르면 환자의 동선 등을 고려한 응급실 내·외부 개조로 중증응급환자를 안전하게 격리하고 집중치료 할 수 있도록 개선했다.

최정윤 대구가톨릭대병원장은 “응급센터 감염으로 인해 내원하는 일반 중증응급환자의 치료 적기(Golden hour)를 놓치게 되는 문제를 해소하고, 코로나19 의심환자에 대한 집중적 치료와 입원관리로 일반 환자들이 안심하고 병원을 방문하는데 큰 역할을 담당할 것으로 기대한다.”고 전했다.
이재영 기자 / youngl5566@naver.com입력 : 2020년 03월 16일
- Copyrights ⓒCBN뉴스 - 대구.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
트위터페이스북밴드카카오스토리